여전히 ‘미성년자 성희롱’으로 욕먹는 김민아가 어제 한 일..

2020년 7월 15일

중학생을 성희롱했다는 비판에 휩싸인 김민아 아나운서가 LCK 분석데스크 진행자 자리에서 하차한다.

중학생을 성희롱했다는 비판에 휩싸인 김민아 아나운서가 LCK 분석데스크 진행자 자리에서 하차한다. tvN 온앤오프는 정상 출연을 이어가는 중에 나온 하차여서 ‘선택적 하차’냐는 비판이 쏟아져 나오고

tvN 온앤오프는 정상 출연을 이어가는 중에 나온 하차여서 ‘선택적 하차’냐는 비판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14일 라이엇 게임즈 측은 LCK 공식 SNS를 통해 김민아의 2020 LCK 서머 분석데스크 하차 소식을 전했다.

라이엇 게임즈 측은 “진행자로 활동해 온 김민아가 재정비 시간을 갖고 싶다는 의견을 전달했고, 우리는 그 의사를 받아들이기로 했다” 라고 밝혔다.

이어 “LCK를 아껴주셨던 분들에게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하다”라며 “LCK 제작진은 더 나은 방송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민아의 하차 소식에 롤 팬들은 부정적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애초 하차를 할 거였다면 논란 직후 하차하는 게 맞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으며 tvN 온앤오프는 하차하지 않으면서 상대적으로 대중적인 주목도가 낮은 프로그램만 ‘선택적 하차’ 하는 거 아니냐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한편 김민아는 지난 1일 유튜브 채널 ‘대한민국 정부’에서 중학생을 성희롱 했다는 논란이 될만한 언행으로 물의를 빚었다.

이후 논란이 되자 그는 직접 자신의 SNS로 “저로 인해 잘못된 일, 제가 책임지고 상처받은 분들께 모두 직접 사과드릴 것을 약속한다”라고 사과한 바 있다.

중학생을 성희롱했다는 비판에 휩싸인 김민아 아나운서가 LCK 분석데스크 진행자 자리에서 하차한다. tvN 온앤오프는 정상 출연을 이어가는 중에 나온 하차여서 ‘선택적 하차’냐는 비판이 쏟아져 나오고

2020 우리은행 LCK 섬머 스플릿은 기존 김민아 아나운서와 더불어 새롭게 합류한 이정현, 윤수빈 아나운서 3인 체재로 진행되어 왔다. 김민아 아나운서가 빠지게 되면서 이정현, 윤수빈 두 아나운서로 분석데스크를 이어갈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김민아 인스타그램, 유튜브 ‘대한민국 정부’, ‘Loud 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