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대익 여자친구 이민영 어머니가 분노해 밝힌 사실

2020년 7월 24일

유튜버 송대익의 ‘피나치공’ 주작 사건이 점차 잠잠해지고 있는 가운데, 그의 여자친구인 이민영의 어머니가 인스타그램에 글 하나를 남겨 주목을 받고 있다.

24일 새벽 이민영의 어머니는 인스타그램에 현재 상황에 대한 일침을 가하는 글을 남겼다.

해당 게시물은 별 다른 사진 없이 검정색의 사진과 함께 올라왔다.

이민영의 어머니는 “진짜 이건 아니쥐~~내 때는 이런 게 없어서 몰랐는데…”라며 “‘카더라? 정말이야? 역시?'”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너희들이 민영이 하고 말 섞은 적 있니? 민영이 서울에 홀로 있을 때, 편의점이나 병원이나 민영이 하고 관여 있는 사람들이 다 칭찬하는 것은 왜일까?”라며 “너희가 함부러 할 사람이 아니다 이 말이야”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비열한 부계정말고 정식으로 댓글 달아봐”라며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송대익의 주작 논란이 있기 전부터 이민영은 악플러, 스토커 등으로부터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아왔다.

최근 논란 이후 악성 댓글, 메시지 등으로부터 더 큰 정신적 피해를 입은 것으로 판단된다.

현재 송대익과 이민영은 SNS·유튜브 활동 등을 모두 중단한 상태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송대익 인스타그램, 이민영 어머니 인스타그램, 유튜브 ‘송대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