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안타깝게 췌장암으로 세상 떠났다는 소식 전해진 배우

2020년 7월 29일
						
						

배우 이상옥이 췌장암으로 지난 28일 별세했다. 향년 46세.

29일 연예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상옥은 췌장암으로 투병 생활을 이어왔다. 그는 사망하기 직전까지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상태가 더욱 악화돼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너무도 안타깝게도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개성있으면서도 탄탄한 연기력으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배우였다.

과거 영화 ‘소원'(감독 이준익), ‘맨홀'(감독 신재영), ‘순정'(감독 이은희), ‘가려진 시간'(감독 엄태화), ‘판도라'(감독 박정우)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고 연극 무대에까지 오른 바 있다.

무엇보다 그가 ‘부산행'(감독 연상호)에 출연했었다는 사실이 이번에 다시 알려지며 안타까움을 더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