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이 직접 밝힌 김구라와의 실제 관계…

2020년 7월 31일

방송인 남희석이 김구라에 대해 ‘한번 더’ 저격해 논란이 되고 있다.

방송인 남희석이 김구라에 대해 ‘한번 더’ 저격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30일 남희석은 자신의 SNS에 “돌연, 급작으로 쓴 글 아니다. 몇 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이다”라고 저격 글에 대

지난 30일 남희석은 자신의 SNS에 “돌연, 급작으로 쓴 글 아니다. 몇 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이다”라고 저격 글에 대해 말했다.

그는 앞서 “‘라디오스타’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있다”며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없는 자세이고 자기 캐릭터를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공개 비판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설명했다.

남희석은 “논란이 되자 삭제한 것은 아니다. 20분 정도 올려두었고, A 작가님이 걱정돼서 논란 전에 삭제했다. 이미 퍼진 것을 알고 있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혹시 반박 나오면 몇 가지 정리해서 올려 드리겠다”고 말했다.

김구라와의 친분 관계에 대해서는 “공적 방송 일이기도 하고,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일로 ‘라디오스타’에서 “이제 등 안돌릴게” 같은 것으로 우습게 상황 정리하시는 것 까지는 이해한다”고 말했다.

남희석은 “콩트 코미디 하다가 떠서 ‘라스’ 나갔는데 개망신 당하고 밤에 자존감 무너져 나 찾아 온 후배들 봐서라도 그러면 안 된다”라며 “약자들 챙기시길”이라고 첨언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MBC ‘라디오스타’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