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2020년 9월 1일

또 한번 사람들의 분노를 자아낸 ‘개는 훌륭하다’ 빌런이 등장했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지난 8월 31일 KBS 2TV 예능 프로그램 개는 훌륭하다 (이하 개훌륭)에는 반려견들과 대소변 전쟁을 치르는 보호자들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네 마리의 강아지와 생활 중인 견주들은 반려견 간의 싸움이 심해 개훌륭 측에 도움을 요청했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이에 현장으로 출동한 강형욱 훈련사는 도저히 반려견들이 지낼 수 없는 환경에 경악했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위생점검을 하던 중 강 훈련사는 침대를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침대에는 털과 오줌으로 가득했기 때문이다. 또한 켄넬과 가구 밑에도 똥과 오줌이 가득했다.

심지어 오줌이 굳어서 가루가 돼 강 훈련사뿐만 아니라 패널들까지 충격에 몰아넣었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견주들이 물티슈로 오줌을 치우자 강형욱은 “손걸레로 닦아야죠!”라고 소리치기도 했다. 그러면서 “내가 이걸 왜 알려줘야되느냐”며 자괴감에 빠지기도 했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역대급 빌런이다” “똥 오줌 가득한 집에서 어떻게 사느냐” “개들이 불쌍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역대급 빌런이다 강형욱 진심 빡치게 만든 개훌륭 견주 상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 ‘개는 훌륭하다’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