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2020년 9월 7일

SBS를 퇴사해 프리로 활동 중인 박선영 아나운서가 월 수입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7일 오전 방송된 KBS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한 박선영은 지난달 수입을 묻는 질문에 솔직담백하게 밝혔다.

박명수가 “지난달 수입 말해달라. 퇴직금 얘기는 안하겠다”라고 하자 박선영은 “제가 지난달에 일한 게 이번 달에 들어오고 이런 시스템이다. 그래서 지금 내가 뭔가를 하고 있다고 해서 지금 편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그러면서 “제가 엥겔지수가 높은 편인데 그래도 뭔가 먹고 싶은 것 마음껏 먹을 수 있을 정도로 벌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퇴직금에 대해서는 “퇴직금을 바로 빼면 세금을 떼더라. 지금 은행에 잘 넣어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박선영은 지난 2007년 SBS 15기 공채 아나운서로 발탁돼 SBS의 대표 아나운서로 자리매김했다.

그리고 올해 초 갑작스럽게 SBS를 퇴사하며 ‘결혼설’ ‘정계 진출설’ 등 다양한 루머에 휘말리기도 했다.

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이에 대해 박선영은 “전혀 아니다. 결혼을 언젠가 하겠지만 올해 안에 하려면 뭔가 있어야 하지 않느냐”라고 답했다.

프리선언한 전 아나운서가 최초 공개한 월 수입 수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