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 ‘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2020년 9월 17일

전국 4천여명의 택배 기사들이 택배 파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17일 서울 정동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에서 진행된 ‘택배 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는 오는 21일부터 택배 파업에 돌입한다고 선언했다.

일부 택배 기사들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막대한 업무 부담을 호소하며 택배 분류작업을 거부하기로 한 것이다. 이 가운데 택배 기사들이 폭로한 내용이 이목을 끌고 있다.

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이날 대책위원회는 “분류작업은 택배 노동자들이 새벽같이 출근하고 밤늦게까지 배송을 해야만 하는 장시간 노동의 핵심 이유”라며 “하루 13~16시간 노동의 절반을 분류작업에 매달리면서도 단 한 푼의 임금도 받지 못한다”라고 호소했다.

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앞서 지난 14일~16일 대책위원회는 택배 기사들을 대상으로 한 분류작업 전면 거부 투표를 진행했다. 투표에는 민주노총 택배연대노조 조합원을 포함한 4천 358명이 참가했고 이중 4천 160명(95.5%)이 찬성했다.

이날 대책위원회는 투표 참가자 중 500여 명은 조합원이 아니라며 “그만큼 택배 노동자의 과로사에 관해 우려하고 있고 분류작업 인력 투입에 대한 요구가 강하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그러면서 대책위원회는 “택배 노동자의 과로사를 우려하며 분류작업 인력 투입을 요구하고 있는데 택배사들은 여전히 묵묵부답”이라며 눈과 귀를 가린 채 버티고 있는 택배사들을 비난했다.

이것 때문에.. 택배 기사들이'파업' 선언한 진짜 이유

한편 택배 파업의 소식을 전한 대책위원회는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안타깝다”라며 “배송이 다소 늦어지더라도 더는 과로로 인해 쓰러지는 택배 노동자는 없어야 한다는 택배 노동자의 심정을 헤아려주길 부탁한다”라고 청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