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계란입니다. 제가 다 책임지고 앞으로 활동 안하겠습니다”

2020년 10월 16일

가짜사나이를 기획한 유튜브 ‘피지컬 갤러리’의 김계란이 결국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16일 오후 김계란은 유튜브 커뮤니티에 “최근 프로그램에 성실히 참여한 훈련생과 교관진, 나아가 가족들까지 극심한 악플에 시달리고, 극도의 스트레스 속에서 사람들의 가십거리와 사회적 이슈로 소비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거듭 사과를 하며 “좋은 콘텐츠를 만들고자 했던 욕심보다 한참 부족한 저의 능력 때문에, 출연진을 포함한 그 가족들까지 큰 고통을 겪는 것 같아 비참하고 씁쓸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김계란은 유튜브 채널에 올라와 있는 가짜사나이2기 영상을 모두 삭제했다.

그는 “더 큰 피해를 막기 위해 최근 논란에 대한 모든 도의적 책임을 지고 오늘 부로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최근 김계란은 무사트 이근 논란, ‘가짜사나이2기 4화’의 가학성 논란, 정배우의 로건 저격 등으로 끊임없는 잡음 속에서 살아야만 했다.

심지어 최근에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 직접 김계란의 이름을 거론하며 저격을 예고하기까지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