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2020년 12월 30일

2020년 MBC 연예대상이 지난 29일 열렸다. 영예의 대상을 수상한 것은 올해 역대급 활약을 보여준 ‘놀면 뭐하니’의 유재석이었다.

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그러나 이날 시상식에서 유재석을 향한 이영자의 발언이 도마 위에 올랐다.

올해의 예능인상을 수상한 이영자는 수상소감을 하며 유재석을 언급했다.

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그는 “유재석 씨 올해 고생 많았다. 재석 씨는 건강한 과자같다. 몸에 좋지만 맛 없는 과자”라고 말했다.

무엇보다 “맛 없는 과자”라는 말을 강조해 유재석 팬들의 심기를 건드렸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유재석의 팬들은 “무례하다” “올해 최고 활약했는데 무슨 맛 없는 과자냐” “갑자기 갑분싸됐다”는 반응을 보였다.

유재석은 이영자의 발언에 말 없이 웃어보였다.

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한편 이날 유재석은 또 하나의 대상을 추가하며 연예 경력에서 무려 16개의 대상이라는 엄청난 기록을 세웠다.

현재 논란되고 있는 어제 이영자 태도 (+유재석 저격)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연예대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