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소녀 출신…” 최근 너무 힘든 상황이라는 야옹이 작가

2021년 1월 5일

인기 웹툰 ‘여신강림’의 작가 야옹이가 악플로 인한 고통을 호소했다.


5일 야옹이 작가는 자신의 SNS에 “목요일에 고소건 참고인조사 또 가는데 진짜 지긋지긋하다”며 “업소녀 출신일 거라는 추측 정말 환멸난다”고 분노했다.

이어 “평생 만화만 그려온 방구석인생 우리 부모님, 내 주변 사람들이 전부 아는데 겉모습만 보고 함부로 판단하는 사람들. 그렇게 살지 말라. 나중에 선처해달라고 하지도 말고. 합의금 필요없다”며 악플러들을 향해 강경대응 할 것임을 알렸다.


야옹이 작가는 또 “내 인생을 반증해 주는 건 실력뿐인데 정상을 위해서 노력해 본 적도 없는 사람들이 짖어대는 말에 왜 마음이 상하는지 모르겠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또 “털어도 티끌하나 안 나오는 인생을 살았다 자부하는데 정말 속상하네. 대학다닐 땐 아르바이트와 할머니 병간호를 병행하면서 어떻게든 힘내면서 살았는데 당신들이 뭘 안다고”라고 덧붙여 그간의 고충을 짐작케 했다.


한편 야옹이 작가는 지난 2018년 네이버웹툰 ‘여신강림’으로 데뷔했다. 최근 tvN 예능 ‘유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하며 연예인 못지 않는 미모와 솔직한 입담으로 눈길을 끌었다.

또한 웹툰 ‘프리드로우’를 연재 중인 전선욱 작가와 공개 연애 중인 사실을 밝혀 화제가 되기도 했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야옹이 작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