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귀를 의심했다는 오늘자 대통령 신년사 내용

2021년 1월 11일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이겨낼 것”이라며 코로나 백신과 관련해 다음 달부터 전 국민들에게 무료로 접종이 시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문 대통령은 “다음 달이면 백신 접종을 시작할 수 있다“라며 “우선순위에 따라 순서대로 전 국민이 무료로 접종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마스크에서 해방되는 평범한 일상으로 빠르게 돌아가는 것이 급선무”라며 국내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 백신을 투명하게 공개하겠다고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문 대통령은 “코로나와의 기나긴 전쟁이 끝나지 않았다. 생명과 안전이 여전히 위협받고, 유례없는 민생경제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라면서 코로나 장기화에 대한 김경을 나타냈다.

이어 “일상의 상실로 겪는 아픔도 계속되고 있다. 고난의 시기를 건네고 계신 국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한편 문 대통령의 신년사가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비난의 목소리를 보내기 시작했다.

이들은 “내용도 없고 감동도 없고. 어설픈 단어 나열이 대통령 신년사라니”, “모든 희망을 빼앗아 간 대통령이 신년사라. 국민 고통을 가중시킬 뿐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또 다른 네티즌들은 “자화자찬만 나열하고 반성 없고 국민 사과도 없고 뻔뻔한 신년사 개탄스럽다”, “참으로 비겁하고 뻔뻔한 대통령이다” 등의 의견을 내기도 하며 비난의 목소리를 보냈다.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년사를 발표했다. 11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2021년 신년사 발표’를 진행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새해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네이버 실시간 댓글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