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논란 터진 이휘재 문정원 아들 도넘은 행동 (+사진)

2021년 1월 18일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램에 올렸던 SNS 사진과 과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이휘재의 쌍둥이 아들이 마트에 쌓여있는 생수 위에 올라간 사진이 올라왔다.

해당 사진들에는 마트에서 신발을 신은 채 마음대로 움직이는 쌍둥이들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

먼저 쌍둥이들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에서는 신발을 신은 채 생수 위를 올라가고 있었다.

자막에는 ‘정확히 정상을 탈환하고 유유히 내려오는’이라는 문구가 나왔으며 이휘재는 다른 쌍둥이 아들을 안고 이를 지켜보고만 있었다.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

또한 문정원은 지난 2015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뒤돌아서니 저러고 올라가 있는 둘째, 죄송합니다. 물도 큰 거 과자도 큰 거 담고 또 담고”라는 글과 함께 신발을 신고 진열대에 서있는 쌍둥이의 사진을 올렸다.

이에 한 네티즌은 “아이들이 저러면 안 된다고 가르쳐야지 사진을 찍고 있냐”라고 비판했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아기들이니 그럴 수 있다”, “옛날 일까지 끌고 와 욕하는 건 아닌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

앞서 이휘재 문정원 가족이 거주 중인 서울의 빌라 1층에 살고 있다는 한 누리꾼은 문정원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글을 남기며 층간소음의 고통을 호소했다.

이에 문정원은 “더욱더 조심하라고 아이들 더 야단치고 가르치겠다.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나 이후 에버랜드 장난감 ‘먹튀’ 논란이 불거지며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고 밝혔다.

최근 층간소음과 장난감 값 ‘먹튀’ 논란에 휩싸였던 이휘재 문정원 부부가 이번엔 과거 쌍둥이들의 마트 사진에 또 한 번 곤욕을 치르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난 2015년 문정원이 인스타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문정원 인스타그램,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