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벗고..’ 오늘 포착된 전광훈 목사 미친듯한 모습

2021년 1월 19일

전광훈 목사가 교회에서 마스크를 벗은 채 설교를 한 사진이 포착됐다.

19일 전광훈 목사는 전북 전주시에 위치한 주영교회를 찾아 삼일절 범국민대회를 위한 전국 순회 기자회견 및 설교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전 목사는 설교 중 마스크를 손목에 건 채 마이크에 입을 가져다 대고 설교를 진행하고 있었다.

전 목사는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설교를 이어가고 있었으며 그의 앞에는 20~30명의 신도들이 앉아 있었다.

해당 설교는 1시간이 넘게 진행되었으며 유튜브로 모두 생중계됐다.

전 목사는 마이크를 잡고 “전라도 모든 개발을 좌파 정부가 했는가. 전라도 사람들 정신 차려야 한다. 전부 우파 정부가 한 것”이라며 “새만금을 비롯해 섬 다리(놓는 건설) 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야당 대표일 때 했다” 등의 발언을 이어갔다.

한편 전주시 관계자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지침상 공공의 영역인 지상파 방송에서는 설교자의 마스크 미착용이 허용되지만 사적 영역에 있는 유튜브 채널에서는 마스크를 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며 “절차를 거쳐 이 부분이 방역 수칙에 어긋나는지 검토하겠다”라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