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손흥민 선수 축구 인생 완전히 꼬여버린 이유 알려드립니다”

2021년 1월 29일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풀이 앞서갔다.

후반전 시작 직후 알렉산더 아놀드가 추가 골을 넣으며 리버풀이 2:0으로 리드해갔지만 호이비에르의 멋진 중거리 골이 나오며 2:1 상황이 됐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토트넘이 적극적으로 공격을 한다면 경기는 모르는 상황이었지만 앞서 해리 케인이 발목 부상으로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아웃돼 쉽지 않은 상황이었다.

결국 후반 65분 사디오 마네가 3번째 골을 넣으며 쐐기를 박았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이날 손흥민은 전반 초반 멋진 왼발 골을 넣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골이 취소됐다. 특히 케인의 부상 이탈 후에는 홀로 고립돼 이렇다 할 공격을 하지 못했다.

이번 경기로 토트넘은 잃은 것이 너무 많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우선 해리 케인의 부상이 심각해 앞으로 몇 주 간 결장할 가능성이 높은데, 이렇게 될 경우 토트넘의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불가능에 가까워진다.

이번 시즌 토트넘은 해리 케인과 손흥민이 이른바 ‘하드캐리’하고 있는데 주축인 케인이 빠질 경우에는 토트넘 전력의 반이 사라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만약 이번 시즌도 토트넘이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지 못하게 되면 손흥민은 2시즌 연속 챔피언스리그에서 뛰지 못하게 된다. 손흥민 정도 축구선수 커리어에서는 치명적인 부분이다.

이에 따라 축구 팬들은 이번 시즌이 끝나고 손흥민이 챔피언스리그에 나갈 수 있는 팀으로 이적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토트넘 리버풀의 PL 경기가 1:3 리버풀 승으로 끝난 가운데, 손흥민이 최악의 상황에 놓였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29일 새벽 5시 킥오프한 토트넘 리버풀과의 경기는 전반 끝나기 직전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골을 넣으며 리버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