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몽 “군대 안갔으니까 가짜사나이 3기 갔다오면 되잖아요?”

2021년 3월 2일

가수 MC몽이 한 유튜브 방송에 출연해 가짜사나이 3기 지원을 약속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일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에는 MC몽의 본인등판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방송에서 MC몽은 자신을 둘러싼 발치와 병역비리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죽어도 군대를 갈 방법이 없었다”라는 이상한 말을 해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그는 ‘유전병으로 발치를 한 것이고, 멀쩡한 생니를 발치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 법원에서도 무죄판결이 났다’는 글을 읽으며 “이건 진짜 사실이다. 진짜 말 안하는 건데 우리 가족도 마찬가지다. 더 말 안하겠다. 구질구질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가짜사나이 지원하라는 댓글에 “가짜사나이 3기에 지원하겠다”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논란이 된 원더케이 영상은 ‘싫어요 폭탄’을 받기 시작했고, 결국 채널 측은 MC몽 영상을 삭제했다.

누리꾼들은 “진짜 눈치없는 유튜브” “가짜사나이로 군대를 퉁칠 생각인가” “진짜 생각없는 발언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