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꼽준다..’ 또 터진 이나은 심각한 인성 논란 장면

2021년 3월 10일

‘에이프릴’ 이나은의 인성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과거 한 예능 방송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해 5월 이나은은 SBS ‘맛남의 광장’에 출연했다. 당시 아침에 일어난 이나은은 가수 김동준과 함께 백종원 대표를 깨우러 나섰다.

이 과정에서 이나은이 백종원에게 한 말이 다시 수면 위로 오르며 논란이 되고 있다.

이나은은 백종원의 숙소로 들어가며 “짜잔”이라고 말해 백종원 대표를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그는 “선생님 왜 좋은 방 쓰세요? 선배님 왜 좋은 방 쓰세요?”라고 거듭 말했다. 백종원이 머문 숙소가 자신이 묵었던 방보다 좋아 보이자 건넨 말이다.

이나은의 말을 들은 백종원은 순간 당황스러운 표정을 지었고 이 장면은 카메라에 그대로 담겼다.

백종원은 당황한 듯 잠시 말을 머뭇거리더니 “나… 내가 원한 게 아니야”라고 말했다. 백 대표는 이나은의 ‘돌발 발언’에 불쾌감을 나타내지 않고, 오히려 미안해했다.

이후 백 대표는 어색해진 분위기를 바꾸기 위해 이나은과 김동준에게 “잘 잤냐?”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나은은 “저는 잘 잤어요. 근데 오빠(김동준)는 못 잤대요”라고 말했다. 옆에 있던 김동준은 “저는 온돌방이었어요. 거의 지짐을 당했어요”라며 웃으며 말했다.

이 말을 들은 백종원 대표는 연신 미안한 기색을 보이며 “이 방은 좀 추웠었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옆에 있던 냉난방기를 가리키며 “아침에서야 깨달았어. 저게 냉난방 겸용인 거 모르고 그냥 자 버린 거야”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나은은 백 대표를 놀리는 듯한 말투로 “선생님 바보”라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백종원 꼽준다..’ 또 터진 이나은 심각한 인성 논란 장면]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맛남의 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