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인에게 ‘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2021년 3월 18일

개그맨 이경규가 다시 몰래카메라에 도전했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최근 카카오TV ‘찐경규’에서 이경규는 ‘연예인들 진짜 몰래카메라에 속을까’라는 주제로 몰래카메라에 도전했다.

속이는 사람은 유튜브 채널 ‘그것을 알려드림’의 제작자 진용진이었다. 진용진은 ‘그것을 알려드림’ 채널을 통해 일상에 대한 쓸모없는 궁금증을 대신 해결하는 유튜버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이경규는 진용진을 속이기 위해 출연자들을 미리 섭외했다. 이경규는 출연자들에게 인터뷰가 시작되면 방송용 컨셉을 훨씬 과하게 보여주라고 시켰다.

후에 도착한 진용진은 아무것도 모른 채 “연예인은 방송 성격과 실제 성격이 일치할까?”라는 주제로 여러 연예인들의 인터뷰를 하기 시작했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진용진이 먼저 만난 연예인은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 송하영이었다. 이들은 이경규가 미리 주문한 대로 높은 텐션을 유지하며 진용진을 감쪽같이 속였다.

이들은 마지막 셀카를 촬영할 때까지 끊임없는 아이돌다운 리액션을 보여줬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두 번째로 만난 연예인은 강남이었다. 강남은 시종일관 정신없는 모습을 보이며 단 한순간도 말을 멈추지 않았다. 심지어 그는 본인 어머니 환갑잔치에 진용진을 초대하기까지 했다.

강남의 말을 한참을 듣던 진용진은 강남에게 질린 듯 중간에 도망쳤다. 그는 “방송이랑 현실이랑 똑같네요”라고 말하며 다음 연예인을 만나러 갔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마지막으로 만난 연예인은 개그맨 이윤석이었다. 이경규는 원래 몸이 약하기로 유명한 이윤석에게 더 병약한 모습을 요구했다. 이윤석은 카페에서 약을 수없이 챙겨 먹고 마지막에는 쓰러지는 연기까지 했다.

이윤석이 쓰러지자 진용진은 당황한 듯 이윤석을 부축했다. 그 순간 이경규와 강남, 장규리, 송하영이 뛰쳐나와 몰래카메라임을 알렸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상황을 파악한 진용진은 “아…아…!!”라고 말하며 그 자리에 주저앉았다. 결국 진용진은 “이경규의 몰래카메라, 진짜 속을까”라는 주제를 알게 됐다.

그는 “몰래카메라 진짜 속습니다”라고 말하며 이내 웃음을 보였다.

일반인에게'이경규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면 벌어지는 일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카카오TV ‘찐경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