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2021년 3월 19일

한 유명 배우가 자신의 여동생이 인종차별 범죄로 사망했다고 고백했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17일 한국계 미국인 배우 대니얼 대 킴은 CNN ‘쿠오모 프라임 타임’에 출연해 최근 미국 전역을 떠들썩하게 한 애틀란타 연쇄 총격 살인 사건에 분노했다.

이날 킴은 지난 2015년 자신의 여동생도 비슷한 인종차별 범죄로 희생양이 됐다고 밝혔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킴에 따르면 당시 집 근처에서 러닝을 하던 동생에게 한 남성이 차를 몰고 다가와 갓길이 아닌 인도로 가라고 소리쳤다.

이에 동생은 인도로 갔지만, 가해자는 차를 후진시켜 여동생을 차로 들이받았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킴은 “충격을 받은 동생이 ‘지금 나를 친 거냐’라고 말했으나 이 남성은 또 차를 후진시켜 도망치는 여동생을 다시 차로 쳐 사망에 이르게 했다”라며 기억하고 싶지 않은 사연을 털어놨다.

또 그는 수사 과정에서도 크게 분노를 느꼈다고 말했다. 사건을 담당했던 수사관들이 해당 사건을 혐오 범죄로 인식하지 않아 살해 혐의를 적용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결국 이 사건은 가해자들의 난폭 운전 혐의만 적용됐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킴은 “이것은 우리의 역사다. 인종과 이번 범죄의 연관성이 없다는 것에 난 회의적이다”라며 울분을 토했다.

그러면서 “아시아계 미국인들 2300만 명은 지금 단결했고 깨어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한편 대니얼 대 킴은 김윤진과 함께 미국 ABC 드라마 ‘로스트’에 출연해 한국 관객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는 배우다.

그는 영화 ‘헬보이’, ‘스파이더맨2’ 등 흥행작에도 출연했다.

방금 가족이 인종차별로 사.망했다고 밝힌 유명 배우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