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2021년 4월 20일

최근 급격하게 다이어트를 한 김종민의 모습이 주변 사람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지난 18일 방송된 KBS2 ‘1박2일’에서는 멤버들이 산삼을 찾으러 여행을 떠나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선호와 멤버들은 개량 한복으로 갈아입고 온 김종민을 보고 깜짝 놀랐다. 전과 달리 너무나 야위어 있었기 때문이다.

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김선호는 김종민을 보며 “왜 이렇게 말랐어. 왜 이렇게 아파”라고 말하며 걱정했다.

이에 김종민은 힘이 없는 목소리로 “(다리에) 쥐 난다. 수분이 다 빠졌다”라고 답했다.

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또 김선호가 “산삼을 타면 본인들이 다 드실 거냐”라고 묻자, 멤버들은 부모님께 드리겠다고 했다.

반면 김종민은 “내가 먹어야 돼”라고 단호하게 답했다. 실제로 화면에 비친 김종민은 몰라보게 살이 빠져 있었다.

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김종민은 지난해 말부터 최근까지 몸무게 약 10kg을 감량한 것으로 알려졌다.

‘1박2일’ PD에 따르면 그는 안무 연습을 할 때 춤이 잘 춰지지 않는다는 이유로 다이어트를 결심했다. 지난 11일 방송에서 그는 “체력을 위해서 살을 뺐는데 힘들다. 체력이 자꾸 빠진다. PD들에게 미안하다”라고 전한 바 있다.

보는 사람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는 김종민 최근 모습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2 ‘1박2일’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