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2021년 4월 20일

그룹 소녀시대 출신 배우 권유리가 정일우의 첫 인상을 이야기했다.

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지난 17일 방송된 MBN ‘더 먹고 가’에는 게스트로 배우 정일우와 권유리가 출연했다.

이날 권유리는 드라마를 통해 만난 정일우의 첫 인상에 대해 “싸가지 없는 톱스타 같았다”라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권유리는 “두 사람은 어떻게 인연을 맺었냐”라는 질문에 “이번 사극(MBN ‘보쌈-운명을 훔치다’) 하면서 처음 만났다”라며 “(정일우의) 첫 인상은 싸가지 없는 톱스타 느낌이었다”라고 말했다.

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이어 권유리는 “지방 촬영을 하니까 펜션에서 잠을 잤다. (정일우가) 밥을 먹자고 하더라. 그런데 바비큐 파티를 했다. 놀러 왔나 싶었다. 그런데 제 생일을 축하해 준 거였다. 그때부터 마음이 사르르 녹았다”라며 “싸가지 없는 톱스타가 아니구나, 정이 많구나 싶었다”라고 오해했음을 밝혔다.

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이를 들은 MC 강호동은 정일우를 보며 “웃을 때 선하다”라고 칭찬했고, 권유리는 “바보 같지 않느냐, 비밀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정일우와 권유리가 출연하는 MBN 사극 ‘보쌈-운명을 훔치다’는 오는 5월 1일 첫방송된다.

싸가지 없는 톱스타.. 소녀시대 유리가 대놓고 저격한 남배우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MBN ‘더 먹고 가’, 정일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