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좋다고 했던 BJ감스트가 갑자기 정부 ‘까버린’ 이유

2021년 4월 22일

아프리카TV 인기 BJ 감스트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조치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지난 20일 감스트는 아프리카TV 방송을 켜고 와꾸대장봉준(김봉준)과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감스트는 정부의 ‘5인 이상 집합 금지’ 가 아프리카TV 방송에는 제약이 있다며 정부의 조치가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반응을 보였다.

방송에서 감스트는 “나는 항상 궁금한 게, 유튜브는 5인이 되고 왜 우리(아프리카TV)는 5인 이상 집합 금지하면 안 되냐”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도 법인 회사인데. 우리가 사적으로 모이면 안 되는데 이것도 다 방송인데 이해가 안 된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감스트는 “근데 또 공방(공식 방송)은 된다. 우리도 말하면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는 아프리카TV 방송상 합방 등 5인 이상 집합해야 할 콘텐츠가 굉장히 많은데, 이에 따른 불편함을 호소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일부 유튜버가 진행하는 콘텐츠의 경우 5인 이상 집합을 한 상태에서 촬영을 하는 것을 언급을 한 것.

한편 현행법상 유튜브 촬영이 가능한 콘텐츠는 경제활동을 목적으로 사업자등록이 돼있는 제작사 등이 주기적으로 촬영하는 사업에 해당될 때뿐이다.

이에 유명 개인 유튜버들은 개인사업자로 등록하는 방식을 통해 촬영을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캡처,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