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2021년 4월 23일

최근 유튜브를 시작한 축구선수 출신 안정환이 팬들에게 욕을 먹고 있다.

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과거 안정환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김성주와 함께 출연해 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감독 올레 군나르 솔샤르를 ‘미드필더’라고 말해 논란이 됐다.

솔샤르는 현역 때 스트라이커로 활약했던 맨유의 레전드다. 솔샤르와 함께 뛰었던 박지성 역시 “솔샤르는 공격수다”라고 했지만, 안정환은 솔샤르를 줄곧 “공격형 미드필더”라고 설명했다.

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최근 유튜브에서도 그는 “솔샤르는 공격형 미드필더고, 패스마스터다”라며 고집을 굽히지 않았다.

심지어 솔샤르와 스콜스를 비교하는 질문에는 “두 선수가 비슷하다”고 해 축구팬들의 원성을 사고 있다.

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스콜스는 전형적인 중앙 미드필더이자 패스마스터로 평가받았던 선수다. 젊었을 때는 공격적으로 플레이를 한 적이 있긴 하지만 그렇다고 솔샤르처럼 스트라이커로 활용된 적은 없다.

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그럼에도 안정환은 솔샤르와 스콜스를 유사한 선수라고 유튜브에서 밝혔다.

발언을 본 누리꾼들의 반응은 점점 냉소적으로 변하고 있다.

누리꾼들은 “처음에는 유머로 받아들였는데 계속 고집 부리니 보기 안좋다” “솔샤르라는 사람 자체를 모르는듯” “점점 뇌절하고 있다”고 안정환을 질타했다.

뇌절 적당히 해라 민심 안 좋아지고 있는 안정환 유튜브 발언

특히 안정환이 현재 MBC 축구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점에 대해서도 “농담이 한번도 아니고 해설자가 잘못된 정보를 계속 말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안정환FC’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