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2021년 4월 23일

그룹 코요태 멤버 빽가가 연예인들의 수입을 걱정하는 청취자에게 일침을 가했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23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 탈출 컬투쇼’ 손해사정사 코너에는 빽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빽가는 한 청취자가 보낸 문자를 소개하며 연예인들의 수입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고 따끔히 일침했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청취자는 빽가에게 “맨날 친구들에게 돈 쓴다는 이야기를 듣고 답답해서 쓴다. (빽가는) 요즘 무슨 일을 하길래 친구들보다 많이 번다고 하냐. TV에서도 안 보이던데”라고 질문했다.

이에 DJ 박성광은 “TV에 나오는 것만 돈을 버는 게 아니다. 요즘 매체가 하도 많다. 빽가씨도 직업이 따로 있다”라고 설명했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빽가는 “저는 사실 방송하는 것보다 사진작가로 활동하며 돈을 더 많이 번다. 제가 맨날 사진 하는 걸 올릴 수 없지 않냐. 캠핑 관련해서 광고 모델도 많이 하고 있다. 그리고 한 번씩 공연이나 행사도 한다”라고 답했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이어 그는 “여러분,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다”라고 웃으며 단호히 말했다.

그러자 김태균도 “걱정하지 마셔라. 연예인들 잘살고 있다. 이런 분들이 보통 나이가 있으신 분들이다. 제가 공연만 할 때 어머니 친구분들이 아들이 연예인이고 개그맨인데 TV 안 나와서 어떡하냐고 걱정하셨다”라며 공감했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그러자 빽가는 “궁금해서 질문하신 것 같다. 저는 전혀 기분이 안 나쁘다”라고 덧붙였다.

연예인 걱정하는 거 아니에요 일침날린 남자 가수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빽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