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2021년 4월 27일

일본 아이돌 그룹 AKB48의 스즈키 유카가 구설수에 휘말려 활동을 중단한다.

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26일 스즈키 유카는 자신의 공식 트위터에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앞서 그는 40대 후반의 아이돌 프로듀서 S씨와 반동거 상태에 있으면서, 또 다른 또래 남성과 만나 호텔 투숙을 한 사실이 알려져 큰 파문을 낳은 바 있다.

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스즈키 유카는 “이번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팬 여러분과 멤버, 관계자 분들께 폐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하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보도 될 만한 행동에 대해 깊게 반성하고 있다”라고 “향후 AKB48 활동을 중단하고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라고 잔했다.

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스즈키 유카는 지하 아이돌 시절 알던 40대 후반의 아이돌 프로듀서 S씨와 반동거 상태에 있었다. 그러나 최근 다른 또래의 남성과 만나 호텔에 투숙했던 것이 일간지에 보도됐다.

당시 보도에 따르면 스즈키 유카는 이에 대해 캐묻는 기자에게 사실을 부인하며 녹음기를 빼앗으려다 실패했으며, S씨는 스즈키 유카와의 반동거설을 인정했다.

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한편 스즈키 유카는 AKB48 팀8의 시즈오카 대표였으며, 애칭은 유카린이었다.

그는 지난 4일까지 무대에 올랐었다.

40대 20대남과 동거 양다리설 터져 활동 중단한 여자연예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스즈키 유카 SNS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