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2021년 4월 30일

박나래의 ‘헤이나래’ 성희롱 논란이 경찰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양측의 입장이 공개됐다.

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지난달 23일 박나래는 자신의 이름을 건 웹예능 ‘헤이나래’에서 수위 높은 발언을 해 논란에 휩싸였다.

이 가운데 30일 박나래 소속사 측 관계자는 박나래가 경찰에서 조사 중이라고 밝히며 성실히 경찰 요청에 임하겠다고 전했다.

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박나래 소속사 관계자는 “경찰에서 조사 중인 사실을 인지하고 있으며 경찰 요청에 성실하게 임하겠다. 다시 한번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앞서 박나래는 웹예능 ‘헤이나래’에서의 일부 행동 및 발언으로 남성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해당 논란 후 ‘헤이나래’는 사과문을 올리고 폐지를 결정했다.

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박나래 또한 SNS를 통해 “방송인으로 또 공인으로 한 방송을 책임지며 기획부터 캐릭터, 연기, 소품까지 꼼꼼하게 점검하고 적절하게 표현하는 것이 저의 책임과 의무였는데, 저의 미숙한 대처 능력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감을 안겨드렸다. 앞으로는 말 한 마디 행동 하나도 더 깊게 생각하겠다”라고 사과했다.

박나래 성범죄 조사 들어가면서 했던 발언 (+입장)

한편 ‘헤이나래’ 측은 아직 조사를 받지 않은 상태로, 조사 요청을 받을 경우 성실히 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유튜브 ‘스튜디오 와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