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장잔고보고 현타 와 매일 남자 받은 30세 여자의 수입 인증

2021년 5월 13일

성.매.매 업소에 다니는 한 여성이 한달 수입 내역을 인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성.매.매 업소에 다니는 한 여성이 한달 수입 내역을 인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성 A 씨는 이른바 ‘오피녀’들이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렸다. 그는 “올해 30이 됐는데 통장에 100만원 있

여성 A 씨는 이른바 ‘오피녀’들이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렸다.

그는 “올해 30이 됐는데 통장에 100만원 있는 것보고 현타왔다. 1월 1일부터 거의 며칠 빼고 풀출근했다”고 말했다.

성.매.매 업소에 다니는 한 여성이 한달 수입 내역을 인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성 A 씨는 이른바 ‘오피녀’들이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렸다. 그는 “올해 30이 됐는데 통장에 100만원 있

그러면서 “휴대폰 요금내고 월세 120만원 내고, 강아지 미용시키고도 통장에 900이 모였다. 돈 모으니까 욕심이 난다. 늦었지만 차곡차곡 모아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실제 A 씨는 매일같이 어마어마한 돈을 벌어들였다.

성.매.매 업소에 다니는 한 여성이 한달 수입 내역을 인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성 A 씨는 이른바 ‘오피녀’들이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렸다. 그는 “올해 30이 됐는데 통장에 100만원 있

일당이 가장 적었던 날이 17만원이었고, 가장 많은 날은 하루에 130만원을 벌기도 했다.

한달 동안 약 1500만원을 모은 A 씨. 1월 1일부터 지금까지 그녀가 모은 돈만 무려 1억 4000만원이 넘어간다.

성.매.매 업소에 다니는 한 여성이 한달 수입 내역을 인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성 A 씨는 이른바 ‘오피녀’들이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렸다. 그는 “올해 30이 됐는데 통장에 100만원 있

A 씨의 글이 퍼지자 누리꾼들은 “그냥 직업으로 인정하며 세금 내게 하자” “진짜 돈 쉽게 번다” “세금이나 내라”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