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4번하고 오늘 징역형 선고받은 유명 여배우

2021년 5월 14일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앞서 채민서는 2019년 3월 26일 오전 6시 술에 취한 상태에서 일방통행로를 역주행하다 다른 승용차와 사고를 냈다. 그는 지난 2012년과 2015년에도 음주운전이 적발돼 벌금 200만 원, 500만 원 약식 명령을 받은 바 있다.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당시 채민서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고 전날 지인과 간단히 술을 마셨다. 9시도 안 돼서 잠을 잤고, 새벽 4시에서 5시 정도면 술이 깼다고 생각해서 운전대를 잡았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나 해당 글을 올린 후 얼마 지나지 않아, 글을 삭제했다.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네 번이나 이어진 음주운전에 네티즌들은 싸늘한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과거 3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이력이 있는데 집행유예가 나왔다니”, “4번째인데 집행유예니 음주운전이 안 사라지지”, “운전습관 고치기 힘들텐데” 등의 댓글을 남겼다.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 측은 “피고인이 범행을 반성하고 있다”라며 “당시 ‘숙취 운전’으로서 혈중알코올농도가 아주 높지 않았던 점을 참작한다”라고 설명했다.

다만 채씨가 앞서 3차례 음주운전 처벌 전력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해 형량은 1심과 동일하게 유지했다.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가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14일 대법원은 음주운전 4번 적발된 배우 채민서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뉴스1, 네이버 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