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문에 싸가지 없다고..’ 방송나와 동공지진 일으킨 여가수

2021년 5월 17일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이날 민경훈은 이수영에게 “싸가지 없다는 얘기가 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민경훈의 말을 들은 이수영은 잠시 침묵하더니 “소문이 아니다”라고 선 그어 말했다.

이수영은 “그 당시 아이돌에 속하는 발라드 가수였기 때문에 뭔가를 편하게 말할 수 없고, 성격상 친구 관계도 좁았다”라고 설명했다.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이어 “성격이 살갑게 대하고 그러질 못한다. 그래서 소극적으로 하다 보니 싸가지 없단 소문이 생긴 것 같다”라고 해명했다.

이에 민경훈은 “선배들에게 불려간 적이 있냐”라고 물었고, 이수영은 “눈이 나빠서 아무한테나 인사했다. 그래서 불려간 적 없다”라고 답했다.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그러자 민경훈은 이에 공감하며 “나도 같은 마음이다. 적극적이지 못하니까”라며 소극적인 성격 때문에 많이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가수 이수영이 자신을 둘러싼 오해를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가수 이수영이 출연해 자신과 관련된 오해에 답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JTBC ‘아는 형님’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