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2021년 5월 28일

인터넷 커뮤니티에 팬인척 본인을 칭찬했다가 딱 걸린 여배우가 있었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최근 여러 SNS상에는 과거 커뮤니티에 자신의 칭찬글을 팬인척 올렸다가 딱 걸린 이영아의 글이 올라왔다.

이영아는 신인시절 인터넷 커뮤니티에 이영아의 팬인척 자신을 칭찬하는 글을 올렸는데, 결국 네티즌 수사대에게 발각되고 말았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지난 2006년 이영아는 한 커뮤니티에 ‘근데 이영아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그는 “남자 연예인들이 왜 그렇게 좋아한대요?”라고 짧게 글을 남겼다. 이에 한 네티즌이 “이쁘니까”라고 댓글을 달자, 이영아는 “하긴..”이라고 댓글을 남겼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또 이영아는 ‘요즘 남자 연예인들이 이영아 꼬시려고 안달이라는데’라는 제목의 글을 남기기도 했다.

여기서 그는 “이영아 코디가 그런는데 이영아는 그런 거에 관심없고 식단관리에 더 철저하대요. 자기 혼자 차에서 맨날 수첩에서 뭐 끄적거리고 촬영하는 거 아니면 차에서 내리지도 않고. 촬영할 때는 밝게 웃고 그러다가 차에만 타면 얌전하게 앉아서 맨날 수첩에 뭐 끄적거리고 뭐 물어봐도 잘 대답 안 하고 그런대요”라고 글을 남겼다.

그러면서 댓글에 “내 친구 친구의 언니 친구가 코디삼”이라고 추가 설명까지 했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여기까지 네티즌들은 ‘이영아 귀엽다’, ‘웃기다’라는 반응을 보였지만, 동료 연기자 김별의 연애사를 밝히는 글까지 알려지며 비난을 받기도 했다.

그는 “김별이 사귄 연예인이 한 둘이 아니다. 대표적으로 이준기 주지훈 이민지 임주환 등등”이라는 글도 썼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한편 이영아는 지난 1월 영화 ‘천사는 바이러스’에 천지 역으로 출연하며 오랜만에 스크린을 찾아갔었다.

인터넷에 팬인척 본인 칭찬했다가 딱 걸렸던 여배우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이영아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