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한 온 헐리우드 스타에게 은지원이 했던 무개념 행동

2021년 5월 28일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문에 큰 논란에 휩싸였다. 인터뷰어의 자세치고는 상당히 무례한 단어를 썼다는 것이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당시 은지원은 인터뷰를 하러 가는 당일 샵에서 인터뷰 준비를 했다. 그는 함께 있는 직원들에게 자신이 톰 히들스턴을 인터뷰하러 간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에 한 직원이 “인터뷰를 하려면 미리 조사를 해야하지 않냐”라고 물었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그러자 은지원은 “그렇긴 한데, 찾아보니까 나보다 아랫것이더라”라며 능청스럽게 대꾸했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이에 함께 있던 직원들이 야유하자, 은지원은 천연덕스럽게 톰 히들스턴이 자신보다 동생이라고 설명했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아랫것’의 사전적 의미는 지체가 낮은 사람이나, 하인을 낮게 부르는 명사다.

은지원의 발언이 히들스턴의 팬들을 불쾌하게 만들었으며, 이들은 “팬들을 만나기 위해 먼 거리를 온 타국 배우에게 그런 몰상식한 발언은 정말 무례하다”라고 비난했다.

은지원의 과거 무례한 행동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지난 2018년 4월 은지원은 채널A ‘커밍쑨’에서 영국 배우 톰 히들스턴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은지원은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내뱉은 발언 때

또 “농담이라도 저런 발언은 웃기지도 않는다”, “나이 때문에 톱스타를 아랫것으로 칭하는 사고방식을 이해할 수 없다”라는 반응도 나왔다. 그러나 몇몇 네티즌들은 “그저 농담일 뿐이다”라고 치부하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채널A ‘커밍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