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이혼설’에 유출된 남편 최준혁의 현재 카톡 프사

2021년 6월 3일

톱스타 전지현의 남편 최준혁 씨가 항간에 불거진 이혼설에 재치있게 대응했다.

3일 알파자산운용 최준혁 대표는 자신의 SNS에 휴대전화 메신저 배경화면 사진을 직접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그의 SNS 사진에는 “전지현 남편 하고 싶다”라는 메시지가 담겨 있어 이혼설을 재치있게 일축했다.

해당 사진은 인기 만화 ‘슬램덩크’의 한 장면으로, 말풍선에는 “전지현 남편 하고 싶다”라는 말이 담겨 있었다.

앞서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는 전지현의 이혼설을 주장하며 최준혁이 “전지현 남편 하기 싫다”라고 했다고 밝혔는데, 이에 관해 해명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와 관련해 이날 전지현의 소속사는 “전지현의 이혼설 및 별거설과 관련한 루머는 그 어떤 내용도 사실 무근임을 분명히 밝힌다”라고 공식 입장을 냈다.

그러면서 사실과 다른 기사 및 댓글 등을 통한 허위사실 유포에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경고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