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2021년 6월 11일

배우 서예지가 김정현 가스라이팅 논란에 휩싸인지 두 달만에 팬들에게 글을 남겼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11일 서예지는 자신의 팬카페와 팬 갤러리에 사진 한 장을 업로드했다.

해당 사진은 만화 스누피의 한 장면으로,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기분 좋은 일일 거야’라는 자막이 달려 있어 팬들과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서예지는 자신을 둘러싼 여러 논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믿어주고 있는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것으로 보인다.

해당 글에는 “보고 싶었다”, “빨리 돌아와 달라”, “우리 아직 여기 있다”, “믿고 있다” 등 팬들의 댓글이 달리고 있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앞서 서예지는 지난 4월 김정현이 MBC 드라마 ‘시간’ 촬영 당시 태도 논란을 일으키고 중도하차를 했던 이유가 서예지 때문이라고 보도돼 큰 비난을 받았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당시 김정현과 교제 중이었던 서예지는 김정현에게 상대 여배우인 서현과 스킨십 등 로맨스 장면을 금지시키는 것은 물론, 다른 여성 스태프와의 스킨십 및 다정한 대화마저 못하게 했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해당 논란 후 서예지는 학교 폭력 및 학력 위조, 스태프 갑질 등 연이어 논란이 터지며 사면초가 상태에 이르렀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이에 서예지는 주연을 맡은 영화 ‘내일의 기억’의 언론시사회에 불참했으며, 차기작으로 예정됐던 OCN 드라마 ‘아일랜드’에서도 하차했다.

이후 백상예술대상의 인기상 수상자임에도 참석하지 않았으며, 지금까지 대중들에게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논란 후 잠잠하던 서예지가 오늘 갑자기 팬카페에 올린 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