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2021년 6월 18일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뮤지컬 티켓값을 전액 환줄해주겠다고 밝혔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18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옥주현은 부산 드림씨어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위키드’ 공연에서 목 이상 증상으로 인해 주인공 엘파바 역을 제대로 소화하지 못했다.

이날 공연히 끝난 후 옥주현은 환불 약속과 함께 관객들 앞에서 오열했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옥주현은 “목에 이상이 생겨 공연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라며 “사비로 전액 환불을 약속드린다”라고 말했다.

완벽하게 소화해내지 못한 것에 대해 자책한 모습을 보인 것이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실제로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해당 공연을 관람했던 한 누리꾼의 후기가 공개되기도 했다.

해당 누리꾼은 옥주현이 공연 초반에는 노래와 연기를 모두 완벽히 소화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공연 중반부터 컨디션이 급격하게 나빠졌다고 했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그는 “굿디드가 정말 기대되는 찰나에 치스테리 풀어줄 때 알파바(옥주현)가 소리 지르는 신에서 옥주현답지 않게 갈라지는 소리가 났다”라고 말했다.

이어 “애즈롱 끝난 후부터 목소리가 정말 심각하게 갈라지고 캣파이트신 때 아예목소리가 정말 노파 목소리였다. 목이 안 나오는 상태에서도 최선을 다하는 옥주현을 보니 그냥 눈물만 주르륵”이라고 전했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해당 사실이 밝혀지자, 누리꾼들은 옥주현에게 응원의 말을 보냈다.

이들은 “옥주현 정도로 목 관리 철저하게 하는 배우가 없는데 안타깝다”, “본인은 얼마나 속상했을까”, “힘냈으면 한다”, “너무 슬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한편 옥주현은 오는 19일 낮 2시 공연에도 캐스팅 라인업에 오른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옥주현 소속사 측은 상황 정리 후 입장을 전할 것으로 알려졌다.

'무릎꿇고 오열..' 옥주현 뮤지컬 후 관객들 앞에서 대역죄인 된 이유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옥주현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