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2021년 6월 28일

배우 고소영이 과거 혼전임신에 대해 솔직한 입담을 털어놔 화제를 모았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지난 2012년 7월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는 배우 고소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고소영은 혼전임신을 한 이유가 다분히 계획적이었다고 밝혀 시청자들을 놀라게 한 바 있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고소영은 “35세가 넘어가면 임신부가 더 많은 검사를 하게 된다”라며 “노산이라 다급했다. 계획적으로 (서둘러) 임신을 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백호랑이 해였던 것도 영향이 있었다”라며 “백호랑이 해에 아이를 낳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그는 “내가 천칭자리인데 별자리를 조금 좋아하는 편이라 천칭자리의 아이를 낳아야겠다는 생각도 있었다”라고 밝혔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고소영은 당시 예비 신랑이었던 장동건에게 혼전임신 소식을 전하자, 뜻밖의 반응을 듣게됐다.

장동건이 “뭘 어떡해. 좋은 일인데”라며 차분히 답했다는 것이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또 고소영은 “이미 어른들께 결혼 허락을 받은 터라 남편이 부모님에게 제 임신소식을 전했는데 시아버지가 ‘요놈! 좀 참지’라고 말씀하셨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아울러 고소영은 임신 당시 일화를 꺼내기도 했다.

그는 “임신 당시 병원 진료를 몰래 받았는데 나 혼자만 몰래 다녔었다. 이미 기자분들이 다 알고 있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가 산후조리에 대한 지식이 없었다”라며 “남편이 옆에 있어줄 상황도 못돼 심사숙고 끝에 결정했지만 가격이 어떤지에만 초점이 맞춰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한편 고소영과 장동건은 지난 2010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고소영이 혼전임신 고백했을 때 장동건이 실제 보였던 반응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고소영 인스타그램, SBS ‘힐링캠프’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