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인 프로포폴로 재소환됐던 주지훈 오늘자 놀라운 근황

2021년 7월 7일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주지훈은 현재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동 중이다. 드라마 ‘지리산’의 촬영을 마쳤고 영화 ‘피랍’, ‘사일런스’ 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드라마 ‘부부의 세계’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한소희는 현재 드라마 ‘알고 있지만’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또 한번 받고 있다.

그리고 곧 넷플릭스 드라마 ‘마이 네임’도 공개될 예정이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이들이 호흡을 맞출 ‘젠틀맨’은 거대한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게 되는 범죄 드라마 장르의 영화이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주지훈은 범죄 혐의를 받고 있는 용의자 역을, 한소희는 능력을 인정받은 검사 역을 맡는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두 사람 케미가 기대된다” “캐스팅 대박이다” “재밌을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배우 주지훈과 한소희가 새 한국영화 ‘젠틀맨’의 주연을 맡게 되었다. 두 배우는 최근 ‘젠틀맨’의 제작진으로부터 출연을 제안받고 시나리오 검토를 긍적적으로 마친 것으로 밝혀졌다. 주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JTBC 드라마 ‘알고있지만’,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