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2021년 7월 9일

방송인은 남을 비하하는 개그를 방송의 소재로 쓰기도 한다. 하지만 이 같은 행동을 눈살 찌푸리고 보는 시청자들도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개그우먼 장도연은 거침없는 입담으로 예능게의 블루칩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스타이다.

그는 개그맨은 못생겨야 웃길 수 있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자기 자신의 외적 매력을 개그로 승화시켜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장도연은 ‘누군가에게 상처주는 개그는 하지 말자, 남의 얘기로 웃기지 말자’는 개그 철학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그런 그에게 ‘못생겼다’고 발언한 개그우먼이 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바로 이국주이다. 둘은 연예계에서 유명한 절친으로 알려져 있다. 친하기 때문에 가끔 수위가 넘는 농담을 하기도 한다고 한다.

어느 날 장도연은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이국주가 한 말을 언급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그는 “이국주가 나에게 ‘네가 개그우먼 사이에 있으니까 예쁘다는 소리를 듣는 거지, 어디 여배우들 사이에 있으면 스타일리스트들만 못하다’고 얘기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이어 “저 말이 굉장히 공감가지만 미모보다는 내 매력으로 대중들에게 사랑받고 싶다”고 인터뷰를 마무리 지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장도연 정도면 예쁜 편인데…” “친구끼리 저런 농담도 할 수 있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하지만 장도연도 과거 한 예능에 출연해 이국주를 장난스럽게 디스한 일이 있다. 당시 단발머리를 하고 나온 이국주에게 장도연은 “홍금보 씨예요?”라고 말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한편 장도연은 10년 간 출연했던 코미디 프로그램 코빅을 최근 하차했다.

절친 장도연이 직접 폭로해서 논란 된 이국주 인성 수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장도연 인스타그램, 이국주 인스타그램, tvN ‘두 남자의 특급찬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