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7년생 치어리더 비키니 사진에 ‘좋아요’ 누르다 딱걸린 운동 선수

2021년 7월 29일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서 바닷가를 배경으로 다양한 수영복을 착용하고 있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었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그런데 박선주의 비키니 사진에 ‘좋아요’를 눌러 들켜버린 야구선수가 있었다.

바로 같은 팀 소속인 한동희 선수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1999년생인 한동희 선수는 박선주보다 2살 어리다.

박선주 사진에 ‘좋아요’를 누른 한동희 선수의 인스타그램 사진은 이미 캡처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로 퍼져나가고 있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 선수 좋아요 눌렀다가 딱 걸렸네”, “같은 팀 치어리더라서 염탐한건가”, “좋아요 누른 거 너무 귀엽다”, “이건 캡처각”, “한동희 선수도 남자다” 등 유쾌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한편 한동희 선수는 지난 2018년 프로 무데에 데뷔했으며, 현재 연봉은 약 1억 1000만 원 정도다.

한 운동선수의 수상한(?) 정황이 포착돼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롯데 자이언츠,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활동 중인 치어리더 박선주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그는 한 호텔에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박선주 인스타그램,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