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 ‘빛삭’한 의미심장 글

2021년 8월 10일

개그맨 이수근의 아내 박지연이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9일 박지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인생은 혼자다”라는 글과 함께 인형을 꼭 껴안고 누워있는 사람의 사진을 올렸다.

이어 그는 복잡한 심경을 담은 장문의 글을 올려 누리꾼들을 놀라게 했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박지연은 “지금보다 조금 더 어렸을 땐 이런 날 주변 사람을 잡고 내 아픔을 비관하고 우울해했었다. 이제는 결코 그것이 내 인생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라며 “오히려 주변 사람들을 지치게 만든다”라고 했다.

이어 “다들 자기 것이 제일 아깝지. 이런 날은 폰을 멀리 둬야 함. 이해해주십쇼”라고 말했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해당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앞서 박지연은 아들의 도시락 사진과 함께 “아이들한테 소리지르기 싫은데 왜 해야할거를 못하는거죠. 공부를 잘 하라는 것도 아니고 내뱉은 말 지키라는게 그렇게 힘든가요? 어쩜 가장 어려운걸 바라는걸까요? 제발 그냥 센스있고 자기 앞가림 잘 하기만 바라는게 욕심일까요?”라며 육아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박지연의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수근 씨랑 싸우신건가”, “원만히 잘 해결되셨길 바래요”, “문제가 많나보네”, “저렇게 인스타그램에 적는건 좋지 않은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한편 박지연은 2008년 12살 연상의 이수근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두 명을 두고 있다.

현재 그는 SNS을 통해 누리꾼들과 일상을 소통하고 있다.

이수근 아내가 인스타에 올렸다가'빛삭'한 의미심장 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박지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