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2021년 8월 25일

그룹 에이핑크의 정은지가 스토커를 결국 고소했다.

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25일 한 매체의 취재 결과 정은지의 소속사 플레이엠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지속적으로 자신의 사생활을 침해하는 스토커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스토커는 최근 정은지의 자택까지 찾아오며 큰 위협을 가했다.

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앞서 지난 7월 정은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집 앞까지 찾아오는 사람들도 있는데 나도 너무 싫지만 주변 사람들한테도 피해”라며 “본인 마음과 기분만 우선인 사람들은 나도 존중 못해줄 것 같다”는 글을 남기며 한 차례 경고한 바 있다.

소속사 측은 정은지에게 지속적인 접근을 시도하는 스토커에게 이미 수차례 접근하지 말 것을 경고한 바 있음에도 최근 자택까지 찾아오는 등 정도가 심해져 아티스트 보호 차원에서 고소하게 됐다고 전했다.

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정은지 소속사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우리 측은 오는 10월 시행을 앞둔 ‘스토킹범죄처벌법’을 언급하며 “스토킹범죄의 심각성에 대한 사회적인 인식의 전환과 범죄행위의 재발을 방지하기 위하여 본 고소장을 접수하였으며, 스토킹 범죄의 심각성 등을 고려하여 수사기관의 강력하고 신속한 수사를 바란다”고 밝혔다.

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팬들과 누리꾼들은 “집앞까지 찾아왔다니 정말 소름이다”, “너무 무서웠겠다”, “제대로 수사가 이뤄지길”, “소속사에서 잘 대응해줘서 다행이다”,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집앞까지 따라왔다.. 최근 스토커 고소했다는 여자 연예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정은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