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2021년 9월 2일

줄곧 사귀지 않는다고 부인하다가 결국 럽스타그램을 시작한 배우 커플이 있다. 바로 마블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톰 홀랜드와 젠다야다.

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톰 홀랜드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젠다야와 찍은 거울 셀카를 게재하며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사진 속 톰 홀랜드는 스파이더맨 수트를 입고 있고, 뒤에 젠다야가 그의 어깨에 턱을 올려 익살스러운 표정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그는 “나의 MJ,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생일을 보내. 일어나면 연락해줘”라고 썼다.

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여기서 MJ는 스파이더맨 영화에서 젠다야의 배역 이름을 뜻한다.

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이에 젠다야는 댓글로 하트 이모티콘을 남기며 “지금 전화할게”라고 답했다.

스파이더맨 출연 후 줄곧 열애설이 나왔지만 부인했던 두 사람. 하지만 얼마 전 두 사람이 차 안에서 키스를 하는 장면이 공개된 후 본격적으로 ‘럽스타그램’을 시작한 것이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일어나서 연락해 안 사귄다더니 럽스타 딱 걸린 배우 커플

한편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하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