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석상에서 ‘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2021년 9월 27일

배우 김남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며 누리꾼들이 눈살을 찌푸리고 있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전도연한테 19금 농담하는 김남길’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게시물은 지난 2015년 10월 2일 부산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진행된 영화 ‘무뢰한’ 무대인사의 한 장면을 캡처한 것이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당시 박성웅은 영화에 함께 출연한 동료 배우 전도연을 극찬했다.

그는 전도연을 가리키며 “괜히 칸의 여왕이 아니다. 상대 배우를 빨아들이는 힘이 있다”고 말했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이에 김남길이 “빨아들인다는 게 무슨 뜻이죠?”라고 말했고 박성웅은 주먹을 쥐고 김남길에게 향하는 제스처를 취했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이어 박성웅은 “전도연 씨는 흡입력이 있으신 배우시고 우리 남길이는 그냥 뭐 그래요”라며 농담을 던졌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한편 이를 본 누리꾼들은 “평소 무슨 생각으로 사는지 보이네” “왜 저래?” “진짜.. 나이가 몇인데 저려냐” “저급하다, 진짜” “뭐라고?”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공식석상에서'대선배' 전도연 가지고 19금 발언했었던 남자 연예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방송 ‘섹션TV 연예통신’,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