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2021년 10월 18일

개그우먼 권미진이 출산 8개월 만에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권미진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니(딸)에게 동생이 생겼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둘째 생각은 있었지만 지금은 이르다고 생각해서 조심했는데 내년 6월이면 세가족에서 네가족이 됩니다”라며 “연년생 육아는 ‘어나더 레벨’이라고 하던데 잘해보려고요”라고 전했다.

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또 그는 “#10월16일 내 생일날 하는 #임밍아웃”이라는 해시태그(핵심어 표시)도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권미진이 찍은 임신 테스트기 결과가 담겼다. 임신 테스트기는 임신을 의미하는 선명한 두 줄을 나타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한편 권미진은 2010년 KBS 2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KBS 2TV ‘개그콘서트’의 ‘헬스걸’ 코너를 통해 50㎏ 가까이 체중을 감량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이후 권미진은 2020년 8월 건설업계 종사자인 비연예인과 만난 지 6개월 만에 결혼식을 올렸으며, 올 2월에는 첫딸을 품에 안았다.

조심한다고 했는데.. 출산 8개월 만에 또 임신한 여자 연예인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권미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