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2021년 10월 21일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게임’이 큰 주목을 받으며 주연 배우 정호연 또한 스타덤에 올랐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정호연은 지난 20일 tvN 방송 ‘유 퀴즈 온 더 블럭'(유퀴즈)에 출연하여 ‘오징어게임’ 촬영 관련 일화를 이야기했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그는 오일남 역을 맡은 배우 오영수를 롤모델로 삼고 있다고 하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정호연은 “줄다리기씬 촬영할 때 느꼈다. 줄다리기를 하러 올라가는 저희 팀 씬이 오영수 선배님의 나레이션으로 시작된다. 꽤나 긴 대사들이었는데 현장에 그걸 다 외워서 오셨다”고 말했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이어 “한 번을 안 틀리고 그걸 그냥 쭉 이어가셨다. 현장에 있던 모든 배우들이 관객 입장이 되어 따라가게 되더라. 오케이 사인 나오자마자 이정재 선배님을 비롯한 모든 배우가 기립 박수를 쳤다”고 덧붙였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줄다리기씬에서 오일남은 상대를 이길 전술을 펼친다. 이 대사는 무려 400자 분량으로 꽤 긴 편이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진짜 예술이다” “따라 읽으니까 머리 안에서 음성 지원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오징어게임 정호연이 촬영장에서 오영수 배우 때문에 기겁했던 사건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tvN 방송 ‘유 퀴즈 온 더 블럭’,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