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2021년 10월 22일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이러한 가운데 주연 배우 한소희가 인터뷰 중 언급한 베드신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한소희는 지난 20일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 회상 인터뷰를 통해 작품에 대해 이야기했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으로 들어간 지우(한소희)가 경찰에 침입한 후 냉혹한 현실을 마주하며 일어나는 일을 담았다.

한소희는 아버지의 복수를 위해 모든 것을 버린 지우 역을 맡았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그는 지난 20일 다수의 매체와 가진 인터뷰에서 극 후반에 등장하는 베드신에 대해언급했다.

한소희는 “(베드신이 있다는 걸) 촬영하는 도중 알게 됐다”며 “중반부까지 촬영을 하고 7~8회(마지막 회) 대본이 수정되는 과정에서 들었다”고 밝혔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그러면서 “이 신에 대해 감독님, 보현 선배님, 나도 고민을 많이 했다”고 고백했다.

한소희는 베드신이 뜬금없다는 일부 반응에 대해 “자칫하면 지우가 아빠를 죽인 대상에게 복수를 한다는 목표에 방해가 되지는 않을까 했다”고 언급했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또 “베드신 자체는 지우가 유일하게 인간다워 보일 수 있는 신이라고 생각했다. 필도(안보현)를 사랑하거나 좋아하는 감정은 전혀 없었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소희의 베드신의 대해서 일부 누리꾼들은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누리꾼들은 “그 때부터 좀 어이없었음. 계속 찌르고 쏘고 하다가 갑자기 뭐여 저건 싶더라” “진짜 뜬금 없었다” “보면서도 갑자기 ‘잉?’스럽긴 하더라. 베드신이 필요했더라도 실제 그렇게 알몸 연기까지 할 필욘 없어 보였거든. 그냥 어그로 끌려는 거 티났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촬영 중에 갑자기.. 현재 논란 터진 마이 네임 한소희 베드신 상황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 한소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