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2021년 10월 25일

국민의힘 대선 후보인 홍준표 의원이 SNL 인턴기자 주현영을 만났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지난 24일 유튜브 쿠팡플레이 채널에는 ‘SNL 코리아 인턴기자 주기자가 간다 하이라이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에서 주현영은 홍준표 의원을 취재하며 새 코너의 시작을 알렸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주현영은 “제가 오늘 인터뷰할 분은 속 시원한 언변가 재치 있는 유머감각. 국민의힘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입니다”라며 홍준표를 소개했다.

혼준표 후보는 “내 이거 방송 나온다 해서 나왔는데 뭘 물어볼지는 알아야 하는데, 그것도 안 가르쳐줘서 지금부터 좀 긴장이 됩니다”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홍준표 후보와 주현영 기자는 밸런스 게임을 진행했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홍 의원은 ‘유재석 뺨치는 국민 개그맨 평생 되기’와 ‘꼴랑 5년 대통령 되기’에서 ‘대통령 되기’를 뽑았다.

또한 ‘다시 태어난다면 지금 사모님과 다시 결혼하기’와 ‘대통령 되기’에서 홍 의원은 “만약 대통령이 된다면 대통령은 해본 것이니 부인과 다시 결혼하겠다”라고 답했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끝으로 홍 의원은 대선 경선에 임하는 각오로 “경선은 ‘무야홍(무조건 야당 대표는 홍준호)’으로, 본선은 ‘무대홍(무조건 대통령은 홍준표)’으로 해보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주현영은 ‘무야홍’을 외쳐달라고 요구했고 홍 의원은 “멋쩍어서 하기 싫다”라고 처음엔 거부하다, 결국 양손을 들고 “무야홍”이라고 외쳤다.

'유재석vs대통령' SNL 인턴기자 질문에 홍준표가 한 대답

한편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홍준표 대박이다”, “인턴기자를 만나다니”, “SNL 섭외력 대박이네요”, “저 썸네일을 어떻게 참아”, “너무 재밌다”, “신박하고 재밌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쿠팡플레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