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2021년 10월 27일

배우 김선호가 전 여친과의 사생활 논란에 몸살을 앓고있는 가운데, ‘갯마을 차차차’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지난 26일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한 아역배우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선호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내며 응원에 나섰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선호가 아역배우들에게 직접 사인을 해주고 있었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아역배우 고도연의 인스타그램에는 사진과 함께 “직접 본 것만 믿고, 아는 것만 얘기하고.. 오래오래 기억하고 행복할 추억”이라고 글이 올라왔다.

극중 마스코트 같은 활력소면서 굵직한 눈물 연기까지 어른 못지 않게 펼친 고도연과 기은유는 김선호를 응원했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고도연 엄마는 “‘갯마을 차차차’ 그립다. 그리고 보고싶네요”라며 김선호의 사진과 당시 받은 사인을 올렸다.

또한 촬영 대기 중에 김선호가 챙겨주자, 수줍어 하는 딸을 찍은 사진도 함께 올려 웃음을 짓게했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이어 기은유의 엄마는 “요즘 은유는 공진 배우님들 보고싶다고 네이버로 갯마을차차차 영상을 찾아보고 한답니다~ 저도 그립네요”라며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아이들과 함께 늘 촬영 현장을 지켰던 보호자들도 김선호와의 추억을 되새겼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또한 극중 주리 역을 맡은 김민서는 같은 날 팬들이 캡처해준 김선호와의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김선호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그는 “민서가 주리이고, 주리가 민서였던 그 시절♡ 직접 본 것만 믿고, 아는 것만 얘기하고.. 오래오래 기억하고 행복할 추억~ 사진 캡처 감사해요^^”라고 글을 남겼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갯마을 차차차’ 현장 스태프들의 응원도 이어지고 있다.

한 스태프는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김선호의 사진을 올리며 “홍반장 답게 빨리 일어서자. 김선호 화이팅”이라고 남겼다.

김선호'디스패치' 이후 나오고 있다는 업계 지인 반응 (+사진)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김선호 인스타그램, 고도연 인스타그램, 기은유 인스타그램, 김민서 인스타그램, ‘갯마을 차차차’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