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2021년 10월 28일

아프리카TV BJ 철구의 열혈팬이 엄청난 선물을 가지고 등장했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지난 27일 철구는 한 식당에서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철구는 그의 열혈팬과 식사를 하며 이야기를 나누었다. 철구는 평소 자신을 후원하고 있던 열혈팬과 소통하기 위해 식사 자리를 마련했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식사를 하던 도중 열혈팬은 갑자기 철구에게 구찌 가방을 선물했다.

이 가방은 다름 아닌 철구 어머니의 선물로, 약 340만 원 상당의 명품 가방이었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선물을 받은 철구는 크게 감동했다. 그는 “이거 얼마짜리야?”라고 물었고, 열혈팬은 “340만 원 정도”라고 답했다.

이에 철구는 “왜 이렇게 비싼 걸 주냐”라고 말했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이날 방송에서 얼굴을 드러내지 않은 이 열혈팬의 직업은 CEO인 것으로 알려졌다.

철구는 “(열혈팬이) 하루 3~5천만 원 이상을 번다”라고 귀띔한 바 있다. 특히나 이 열혈팬은 그동안 아프리카TV에만 약 18억 원을 쓴 것으로 알려져 누리꾼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한편 철구의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열혈팬 클라스 대박이다”, “어머니가 진짜 좋아하시겠네”, “CEO라니 대박이다”, “나도 저런 팬 갖고 싶다”, “철구는 밥 안 먹어도 배부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철구랑 식사한 열혈팬이 갑자기 꺼내들은 엄청난 물건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