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2021년 11월 2일

러블리즈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1일 “당사와 그룹 러블리즈 멤버들의 전속 계약은 2021년 11월 16일부로 만료될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사실상 그룹 러블리즈가 데뷔 7년 만에 해체하고 각자의 길을 걷게 된 것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러블리즈의 멤버 ‘진’의 가족이 게시한 글이 화제가 되고 있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지난 1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러블리즈 진 가족 인스타라는데 뭐임?’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게시물은 러블리즈 진의 인스타 스토리 캡처본으로, 그가 자신의 가족에게 받은 글을 올린 것이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진의 가족은 “나에겐 영원한 1등 가수 러블리즈, 그리고 박명은(진 본명). 지난 10년 가까운 시간 동안 너희의 노래로 참 많이 구원받았어. 정말 행복했다”며 운을 뗐다.

그는 “너무 순진하기만 했던 16살 동생이 연습생 생활 시작 후 처음으로 휴가받아 집에 돌아왔던 날, 말도 잘 하려 하지 않고 방에만 틀어박혀 어디 나가지도 않는 모습을 보며 어찌나 당황스럽던지”라고 언급했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그러면서 “아팠던 그 시간들은 모두 모두 과거에 묻어두자. 새롭게 시작될 제2의 네 인생은 따뜻한 햇살만이 가득할거야. 스스로를 꾹꾹 눌러야만 했던 10년 가까운 그 시간들 이제 안녕”이라고 말했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또 “이제 뭐 먹을 때 뭐 할 때 ‘언니 이거 내가 먹어도 돼? 이거 내가 해도 돼?’ 하며 묻지 않아도 돼. 누구의 눈치도 보지 말고 한 마리의 자유로운 새가 되어 이 넓은 세계를 훨훨 날며 만끽했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한편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이돌 생활하면서 그 동안 고생했다고 말해주는 거 아님? 뭐 어느 직업이든 힘들긴 힘드니까” “럽리 해체한다니 아쉽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러블리즈 해체' 소식 이후 멤버 친언니가 올린 의미심장한 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