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2021년 11월 2일

래퍼 염따가 마미손을 공개 저격했다.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지난 27일 래퍼 황세현이 공개한 곡 ‘맘마염따’에서 피처링으로 참여한 염따가 “마미손보다 더 벌어라, 노예계약서를 벗어라”라는 가사로 마미손을 저격했다.

앞서 지난 4월 마미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염따가 자신의 레이블에 소속되어 있는 어린 아티스트들을 빼갔다고 저격글을 남긴 바 있다.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당시 마미손은 “레이블 중에 상도덕 무시하고 아티스트, 그것도 아무것도 모르는 어린 친구들 빼가려고 하는 어느 한 곳 그냥 지켜보고 있다. 심증 아니고 확증이다 싶으면 커리어 걸고 개처럼 물어뜯을 거니까 피 볼 각오하세요”라고 글을 남겼다.

마미손은 이때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중등래퍼’를 자체 제작중이었으며, 해당 콘텐츠에는 ‘고등래퍼4’에 출연했던 이상재와 황세현이 출연했다.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황세현은 ‘고등래퍼4’에서 염따와 더 콰이엇의 멘토링을 받았다.

황세현의 멘토를 담당했던 염따와 더 콰이엇은 데이토나라는 새로운 레이블을 설립, 인재를 영입하던 중이라 팬들 사이에서는 마미손이 ‘염따를 저격한 것이 아니냐’라는 추측이 나온 것.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이후 마미손의 인스타그램을 본 또 다른 래퍼 권기백이 “XX한다. 아티스트들 노예계약하는 X이 저런 말 하니까 X같이 안 X같냐”라며 마미손을 저격했다.

또한 이상재와 황세현이 지난 27일 데이토나로 들어가면서 직접 곡을 통해 염따와 손을 잡고 마미손의 노예계약을 저격했다.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해당 내용은 현재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글을 올린 한 작성자는 “마미손이 작업실을 주고 음악을 만드는 데 지원을 다 해줬다”라며 “염따가 애들을 빼내갔다. 마미손은 위약금 안 물어주고 보내줬다”라고 주장했다.

노예계약 벗어.. 지금 쇼미때문에 묻힌 염따 마미손 저격 사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엠넷 ‘쇼미더머니10’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마미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