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보다 조회수 잘 나오는 팬을 ‘저작권 침해’로 신고한 연예인

2021년 11월 15일

한 유명 래퍼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만큼 인기가 많은 팬 유튜브 채널을 ‘저작권 침해’로 신고했다.

지난 10일 래퍼 정상수의 유튜브 채널에는 팬 A씨가 장문의 댓글을 남겼다.

정상수의 오래된 팬이라는 A씨는 정상수가 최근 자신을 신고해 모든 영상과 계정이 삭제됐다고 알렸다.

A씨는 “팬 유튜브 채널에 영상을 올려왔던 찐팬이다. 계정 상황에 대해 알려드려야 하는데 마땅히 글을 남길 만한 곳이 없어 댓글을 남긴다”라며 “오늘 아침 유튜브와 유튜브 커뮤니티에 오류 메시지가 뜨면서 들어가지지 않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메일이 와 있어 확인해 본 결과 정상수가 게시 중단 요청을 대부분 영상에 해 저작권 위반 경고로 모든 영상이 삭제됐고 계정도 삭제됐다”라며 “갑작스러운 삭제로 당황하신 분들 정말 죄송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모든 저작권을 가지고 있는 정상수가 처음에 클립 업로드 허락할 때 자극적인 영상을 자제해달라고 부탁했다”라며 “하지만 내가 자극적인 영상도 여러 차례 올려왔던 건 사실이다. 그로 인해 계정이 삭제됐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정상수가 내 유튜브 계정 삭제했다고 욕설과 비난은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나는 정상수에 대한 순수한 팬심으로 지금까지 영상을 올려왔고 후회는 없다”라며 “이렇게 많은 구독자와 조회 수를 받아본 것도 정상수 덕분”이라고 덧붙였다.

해당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상수에게 날 선 반응을 보냈다.

이들은 “굳이 삭제까지 해야했나”, “처음부터 올리지 말라고 하든가”, “정상수 존재 자체를 팬 유튜브 채널로 알게 됐는데 삭제가 됐다니 아쉽다”, “갑자기 삭제하는 건 좀 그렇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실제로 A씨는 팬 유튜브 채널 ‘정상수 찐팬’을 운영하며 정상수의 방송분을 편집해 영상을 올려왔다.

해당 계정은 팬 채널임에도 불구하고, 정상수의 유튜브 채널보다 조회수가 월등히 높았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정상수 트위터, 정상수 유튜브 채널, 엠넷 ‘쇼미더머니5’, 엠넷 ‘쇼미더머니3’